• 최종편집 2023-10-11(수)
 

KWEPSO7SCD52QNRWU7A5I5ZOOI.jpg

부산 사상구 모라3동 행정복지센터 앞에 익명의 기부자가 보낸 라면 트럭이 도착해있다. /뉴스1

 

내가 누군지 알리면 회수익명 기부자, 라면 550상자 보냈다

 

신원이 외부에 유출될 경우 기부 물품을 도로 회수할 것

 

부산의 한 기부자가 이 같은 내용을 조건으로 라면 550상자를 행정복지센터에 보낸 사실이 전해졌다.

 

22일 부산 사상구에 따르면 이달 초 사상구 모라3동 행정복지센터 앞에 5t() 트럭이 도착했다. 이 트럭 안에는 익명의 기부자가 보낸 1000만원 상당의 라면 550박스가 가득 채워져 있었다. 기부자는 현장에 나타나지 않았다.

 

이 기부자는 익명을 철저하게 요구하며 추운 겨울을 힘들게 보내는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기부 이유를 밝혔다.

 

행정복지센터는 저소득 취약계층 등 생활이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품을 배부할 예정이다. 모라3동 행정복지센터 관계자는 경기 악화로 후원이 줄어든 상황에서 이번 기부는 취약계층에게 단비와 같다홀몸노인, 소년·소녀 가장 등 지원이 필요한 가구에 감사히 전달하겠다고 했다.

 

사상구 관계자는 기업체 차원에서의 기부는 있었지만, 개인이 이렇게 큰 규모로 기부를 한 것은 처음이라고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84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내가 누군지 알리면 회수”… 익명 기부자, 라면 550상자 보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