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반도 평화 구축 위한 자주적 노력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반도 평화 구축 위한 자주적 노력

NCCK, 9.19 평양공동성명 1주년 성명
기사입력 2019.09.19 18: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꾸미기SAM_6382.JPG
 ▲허원배 화해통일위원회 위원장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화해통일위원회(위원장 허원배 목사, 이하 NCCK)는 지난해 9.19 평양공동선언 1주년을 맞이해 한반도의 운명은 자주적 외교와 협력을 토대로 이뤄야한다는 골자의 성명서를 지난 9월 19일 발표했다.
NCCK는 미국에게는 대한민국에게 방위비분담금을 전가하려는 시도와 한일정보협정복원을 압박하는 행위를 그만 둘것과 한국 정부에게는 국방 예산 삭감과 전시작전권을 환수할 것을 요구했다. 한미당국에게 적개심을 부추길 우려가 있는 한미합동군사훈련을 중단할 것을 촉구하고, 한반도의 평화를 이루는 과정에서 민간의 참여를 촉구하면서 관청의 주도로만은 해결할 수 없기에 민-관이 공동으로 노력해야함을 강조했다.
성명서는 지난해는 한반도의 평화체제구축을 다지는 해였다며 평창동계올림픽과 판문점과 싱가포르, 평양에서의 남북미 3국의 협상을 통해 의미있는 합의를 끌어냈고, 북한은 풍계리 실험장을 폐쇄, 남북한은 합의에 따라 비무장지대 초소의 철수 등을 단행해 평화분위기가 도래하는 듯했으나 현재 답보상태라고 평가했다.
한국을 둘러싸고 미중간의 패권경쟁과 일본의 평화헌법 개정을 통한 군사화전환 시도, 일본군 위안부문제와 강제징용노동자문제로 인해 일본의 경제보복 등으로 한반도평화를 위한 평화구축에 지장을 초래하고 있다며, 한반도의 평화프로세스는 반드시 진전해야한다고 NCCK는 강조했다.
<저작권자ⓒPEOPLE NEWS & thepeoplenewsinc.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