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1(토)
 

99E64D425E8192F83B-e1647813592547.png


SSI_20220704220138_O2.jpg

 

재미교포 작가 이민진의 소설 파친코개정판, 예약 판매와 함께 베스트셀러 1

 

재미교포 작가 이민진의 소설 파친코개정판이 예약 판매 시작과 함께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15일 출판사 인플루엔셜에 따르면 파친코 개정판 1권은 지난 11일부터 교보문고·예스24·알라딘 등 주요 온라인 서점에서 예약 판매에 들어가 교보문고와 알라딘 주간 베스트셀러 1위를 기록했다.

 

예스24가 이달 초 파친코 개정판 출간을 앞두고 진행한 관심 작가 알림 신청이벤트에서는 알림 신청자 수만 2만명이 넘었다.

 

새 번역을 통해 오역(誤譯)을 수정하고 원작의 의도를 더 충실히 살리고자 한 개정판 1권은 이달 27일 정식 출간돼 28일부터 출고 예정이다. 2권은 다음 달 말에 출간된다. 출판사 측은 “3개월의 준비 과정을 거쳐 새로운 번역과 표지로 독자들과 만날 예정이라고 했다. 바뀐 표지는 책 제목인 파친코 기계를 꽃과 나비로 구현했다. 또 이 작가의 친필 사인과 한국 독자들을 위한 서문도 수록된다.

 

파친코는 일제강점기 부산 영도에서 일본 오사카로 건너가 4대에 걸쳐 살아온 재일 한국인들의 파란만장한 사연을 그린 소설이다. 2017년 미국에서 출간돼 전미도서상 최종 후보작에 오르는 등 화제를 모았다. 올해 초에는 윤여정과 이민호 등이 출연한 애플TV드라마로 제작되면서 뒤늦게 베스트셀러에 1위에 오르기도 했다. 그러나 판권 만료 등으로 기존에 책을 출간한 문학사상 대신 인플루엔셜이 새로 판권을 따냈다.

 

한편 파친코는 이 작가의 데뷔작 백만장자를 위한 공짜 음식’(2008)에 이은 한국인 디아스포라 3부작 중 두 번째 책이다. 미국 뉴욕에 거주 중인 이 작가는 현재 완결편 성격의 아메리칸 학원’(가제)을 집필 중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949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재미교포 작가 소설 ‘파친코’ 개정판, 예약 판매와 함께 베스트셀러 1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