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10-11(수)
 

홍준표, 이틀 전 대통령과 만찬... 장제원 비서실장 추천

국무총리에 김한길 국민통합위원장 추천

 

윤석열 대통령이 홍준표 대구시장과 지난 164시간 만찬 회동을 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4·10 총선 패배 직후 사의를 밝힌 한덕수 국무총리 및 이관섭 비서실장 후임 인선을 두고 고심이 깊어진 시점에서 윤 대통령이 당 대표와 대선 후보 등을 지낸 홍 시장과 만난 것이다.

Y4VEGUURGWXM4J2YL3CRJ3KUJQ.jpg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해 41일 오후 대구 서문시장에서 열린 '서문시장 100주년 기념식'에서 홍준표 대구시장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뉴스1

 

18일 정치권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지난 16일 서울 모처에서 홍 시장과 저녁 식사를 하면서 향후 국정 기조 및 인선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윤 대통령은 총선 패배 이후 국정 운영 방식의 변화를 예고하고 참모진과 내각의 인적 쇄신, 대통령실 조직 개편 등을 숙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홍 시장은 차기 총리 후보로는 야당과 소통이 가능하고 야심 없는 인물을, 비서실장으로는 정무 감각이 있고 충직한 인물을 골라야 한다고 조언했다고 한다. 그러면서 국무총리에 김한길 국민통합위원장을, 비서실장에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을 각각 윤 대통령에게 추천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 대통령은 지난 10일 총선 직후 국정 쇄신을 위한 인적 개편 방침을 밝혔다. 그러나 인선 작업은 더딘 상황이다. 전날(17)에는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양정철 전 민주연구원장 등 야권 인사 기용설이 나오면서 여권 내 비판과 대통령실 잡음이 표출되기도 했다. 일각에서는 국회 인준이 불필요한 비서실장 인선에 속도를 낼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391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홍준표, 이틀 전 尹대통령과 만찬... 장제원 비서실장 추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