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10-11(수)
 

image_123650291.JPG

브루클린제일교회 손경동 시무장로(왼쪽부터), 이윤석 담임목사, 박상원 회장, 김영순 지회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brooklyn-first-ch-05.jpg

뉴욕 브루클린제일교회.

 

[재외동포 단체 포커스]뉴욕 브루클린한인회, “2025년 미주한인의 날 기념식, 브루클린제일교회서 개최

박상원 한인회장-이윤석 브루클린제일교회 담임 목사, 공식 합의

 

뉴욕 브루클린한인회(회장 박상원)미주한인이민 122주년 기념의 해2025년 미국 국가기념일 미주 한인의 날(Kirean American Day)’ 기념행사를 뉴욕 시에 있는 브루클린제일교회(담임목사 이윤석)에서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미국의 국가기념일인 매년 113일 미주한인의 날은 2004113일 로스앤젤레스에서 전국대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200512월 미연방의회 상.하원에서 제정결의안이 통과되므로 2006년부터 미전지역에서 기념행사가 매년 성황리에 열리고 있다.

 

박상원 회장은 미주한인의 날 기념일 준수와 기념을 위해 첫 기념부터 꾸준히 헌신적으로 봉사해 오고 있으며, 한국 서울에서도 지난 해에 이어 2024124일 서울 소공동 소재 조선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한 바 있다.

 

뉴욕 브루클린한인회는 2025년 미주한인의 날 기념을 통해 더 좋은 미국사회 발전에 기여할 것이란 확신으로 브루클린제일교회를 방문하여 기념일 준수와 기념의 중요함을 소상히 설명했고, 이에 감사예배와 기념식을 공식적으로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만남은 브루클린한인회 이준성 지도 목사의 안내로 417일 오후 430분에 박상원 한인회장이 교회를 방문해 이뤄졌으며, 아울러 신문공고에 의해 선임된 사단법인 대한노인회 미국동부지회 김영순 지회장도 자리를 함께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132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재외동포 단체 포커스] 뉴욕 브루클린한인회, “2025년 미주한인의 날 기념식, 브루클린제일교회서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